많은 사람들이 내집마련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실제로 집을 장만하기란 쉽지 않다. 최근 몇 년간 지속된 집값 상승과 부동산 침체는 내집장만의 길을 더욱 어렵게 만들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신축빌라 분양으로 눈길을 돌리는 수요자가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신축빌라는 아파트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매매가 가능하고 다양한 구조, 아파트 못지 않은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신축빌라 분양 시에는 주변에 유해시설이 없는지, 생활편의시설은 가까운지 미리 알아둬야 한다. 주거환경이 좋은 빌라는 향후 가치 하락의 염려가 적기 때문이다. 또한 주거를 원하는 지역의 시세를 파악해 지나치게 비싸거나 저렴한 매물은 피하는 게 좋다.

 

이런 가운데 집나와에서는 서울, 경기, 인천 지역의 신축빌라 분양시세, 구옥빌라 매매 및 전세시세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전국 구옥빌라 매매와 전세 시세를 확인할 수 있다는 것. 

 

집나와 관계자는 "빌라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주는 빌라파헤치기와 전문가가 분양현장에 동행하는 빌라투어 등의 서비스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설명했다. 집나와 빅그램 빌라시세정보에 따르면, 서울 은평구 역촌동(역촌역) 신축빌라는 757만원, 불광동(불광역) 신축빌라는 704만원이며 양천구 목동(목동역) 신축빌라는 948만원, 신정동(신정역) 신축빌라는 939만원 선이다. 

 

동작구 상도동(상도역) 신축빌라는 751만원, 사당동(사당역) 신축빌라는 954만원이며 강서구 화곡동(화곡역) 신축빌라는 807만원, 내발산동(발산역) 신축빌라는 942만원으로 나타났다. 

 

강동구 천호동(천호역) 신축빌라는 941만원, 암사동(암사역) 신축빌라는 646만원이며 도봉구 창동(창동역) 신축빌라는 567만원, 도봉동(도봉산역) 신축빌라는 582만원에 분양가가 형성돼 있다. 

 

경기도 고양시 식사동(백마역) 신축빌라는 415만원, 대장동(대곡역) 신축빌라는 651만원이며 부천시 괴안동(역곡역) 신축빌라는 543만원, 내동(신중동역) 신축빌라는 465만원에 매매가 이뤄지고 있다. 

 

안양시의 경우 안양동(안양역) 신축빌라는 551만원, 호계동(범계역) 신축빌라는 648만원이며 파주시 야당동(야당역) 신축빌라는 415만원, 상지석동(운정역) 신축빌라는 362만원 대다. 

 

동두천시 생연동(동두천중앙역) 신축빌라는 299만원, 송내동(송내역) 신축빌라는 308만원이며 의정부시 호원동(회룡역) 신축빌라는 378만원, 신곡동(동오역) 신축빌라는 374만원으로 확인됐다. 

 

인천시 서구 가좌동(정발산역) 신축빌라는 392만원, 심곡동(부천역) 신축빌라는 303만원이며 계양구 계산동(계산역) 신축빌라는 334만원, 작전동(작전역) 신축빌라는 480만원에 분양 중이다. 

 

이승한기자   

 

출처 : 일간스포츠

원문 :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488752&cloc=

다음글
이전글
목록
집나와 고객센터
1661-7003
상담시간 09:30 ~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