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적인 세로 메뉴의 시작

뉴스 및 언론

[뉴스포인트] ‘집나와’, 신혼부부 마음 쏙 ‘신축빌라’ 거래 시 주의사항·최신 시세

2019-02-07


지난 해 부동산 정책 여파가 올해도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설 연휴 이후의 달라질 시장 분위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연내 결혼을 앞두고 있는 신혼부부, 예비부부의 경우 명절을 전후로 하여 집을 알아보러 다니기 시작하는 데 함께 살게 될 첫 집이다 보니 심사숙고해 고르고 싶지만 생각보다 집을 알아보는 것이 쉽지 않음을 금방 깨닫게 된다.

 

금액이 맞으면 교통이 불편하고 교통이 좋으면 구조가 마음에 들지 않는 등 여러 가지 조건을 동시에 충족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초반부터 지치기 쉽다.

 

신축빌라의 경우, 깨끗한 외관과 인테리어로 신혼부부의 마음을 쏙 빼앗아 갈만 한데 신축빌라 매매나 분양을 고려하고 있다면 단순히 내가 지금 살 집이 아닌 자산으로서의 가치도 냉정하게 판단해야 한다. 

 

이 때 위치나 교통, 학군, 주변 생활 인프라는 물론이고 층수, 조망, 방향 등 아주 사소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따져야 후회가 없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것은 입주자들의 현재 자금력과 시세다. 시세를 미리 파악하는 것만으로도 그 과정과 시간을 대폭 절약할 수 있는데 최근에는 신축빌라 최신 시세를 온라인으로 확인할 수 있어 일일이 발품을 팔 필요가 없게 됐다.

 

집나와 관계자는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서울, 경기, 인천 신축빌라 시세를 제공하고 있어 온라인 및 모바일로 언제 어디서든 확인이 가능하다”면서 “전문가와 함께하는 무료 빌라 투어 서비스를 통해 빌라 거래 시 주의사항 등 여러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집나와’ 빅그램 빌라시세정보에 따르면 서울 도봉구 신축빌라 중 쌍문동(쌍문역) 신축빌라의 1㎡ 당 시세는 782만 원, 도봉동(도봉산역) 신축빌라 516만 원, 방학동(방학역) 신축빌라 656만 원, 창동(창동역) 신축빌라 642만 원으로 나타났다.

 

강동구 신축빌라 중 암사동(암사역) 신축빌라 711만 원, 둔촌동(둔촌동역) 신축빌라 499만 원 등에 거래되었으며 서초구 신축빌라 중 반포동(반포역) 신축빌라 1612만 원, 방배동(방배역) 신축빌라 1286만 원 등으로 확인되었다.

 

성북구 신축빌라 중 하월곡동(월곡역) 신축빌라 563만 원, 성북동(한성대입구역) 신축빌라 733만 원으로 나타났으며 송파구 신축빌라 중 석촌동(석촌역) 신축빌라 947만 원, 방이동(방이역) 신축빌라 1023만 원 등이다.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NewsPoin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뉴스포인트(NewsPoint)

원문 : http://www.pointn.net/news/articleView.html?idxno=3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