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적인 세로 메뉴의 시작

뉴스 및 언론

[뉴스포인트] 집나와, 신축빌라 매매 전 반드시 미래가치 고려해야

2018-10-24


[NewsPoint = 이호준 기자] 주거는 안정적인 생활을 위한 기본 요건이다. 하지만 오를대로 오른 아파트 분양값과 전세값으로 인해 살기 좋은 집을 구하기가 쉽지 않은 현실이다. 이에 신축빌라 분양으로 눈길을 돌리는 사람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가격은 저렴하고 시설은 아파트 못지 않게 좋은 신축빌라로 가성비 좋은 내집마련의 꿈을 이루고자 하는 것이다.

 

집나와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아파트 가격이 오르면 주택 가격도 오르고 아파트 값이 내릴 때 주택 가격도 내린다"며 "주택 거래에 있어서 반드시 미래가치를 고려해야 하는데 역세권, 학세권 등에 위치한 주택은 수요가 꾸준해 가격이 쉽게 떨어지지 않는 것은 아파트와 마찬가지"라고 설명했다.

 

신축빌라 매매시에는 지역시세보다 지나치게 저렴하거나 비싼 곳은 신중하게 고려해야 한다. 저렴할 경우 저품질로 시공해 하자가 있거나 주택의 용도가 부적합할 수 있다.

 

신축빌라 거래에 필요한 세세한 정보를 직접 알아보기 힘들다면 빌라정보제공 플랫폼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집나와는 서울, 경기, 인천 지역의 신축빌라와 구옥빌라 시세 정보 및 전국 구옥빌라 시세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외에도 트렌드통계, 빌라 파헤치기 등을 통해 빌라 매매 초보자들도 원하는 조건의 빌라를 찾을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특히 빌라 전문가가 분양 현장에 동행하는 빌라투어 서비스의 경우 안심거래의 첫 걸음으로 이용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집나와 빅그램에서 제공하는 빌라시세정보에 따르면 서울 은평구 구산동(구산역) 신축빌라는 659만원, 역촌동(역촌역) 신축빌라는 759만원이며 서대문구 홍은동(홍제역) 신축빌라는 521만원, 연희동(가좌역) 신축빌라는 585만원으로 나타났다.

 

마포구 망원동(망원역) 신축빌라는 1115만원, 성산동(월드컵경기장역) 신축빌라는 839만원이며 구로구 고척동(개봉역) 신축빌라는 628만원, 항동(온수역) 신축빌라는 395만원에 분양가가 형성돼 있다.

 

강서구 내발산동(발산역) 신축빌라는 923만원, 화곡동(화곡역) 신축빌라는 731만원이며 강남구 개포동(개포동역) 신축빌라는 1345만원, 역삼동(역삼역) 신축빌라는 1398만원 선이다.

 

성북구 삼선동1가(한성대입구역) 신축빌라는 699만원, 동소문동7가(한성대입구역) 신축빌라는 436만원이며 송파구 오금동(오금역) 신축빌라는 974만원, 송파동(송파역) 신축빌라는 1059만원에 거래중이다.

 

인천 계양구 계산동(계산역) 신축빌라는 318만원이며 효성동(효성역) 신축빌라는 323만원이며 부평구 삼산동(갈산역) 신축빌라는 383만원, 일신동(부개역) 신축빌라는 365만원대로 확인됐다.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NewsPoin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뉴스포인트(NewsPoint)

원문 : http://www.pointn.net/news/articleView.html?idxno=906​